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취준생 뉴스

대기업 직원이 늘었다. 여직원 vs 남직원 많은 회사는?

2018-05-03 09:49 조회수5,655

 

대기업 직원이 늘었다

삼성전자 6천명이상 늘어 직원 수 1위

  

대기업 직원이 증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삼성전자는 지난해 직원 수가 6천5백여명 늘어 전체 직원 수 9만9,784명으로 대기업 중 가장 직원이 많았다. 잡코리아가 시가총액 상위 30대 대기업 중 최근 3년 사업보고서를 공시한 28개사 직원의 현황을 분석했다. 잡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지난해 대기업 28개사의 전체 직원 수는 총 47만7,898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동일기업의 전체 직원 수 46만4,790명 보다 2.8% 증가한 수준이다. 지난 2015년 총 46만9,960명이었던 이들 대기업의 직원 수는 2016년 46만4,790명으로 1.1% 감소했으나 2017년 기준 총 47만7,898명으로 다시 2.8% 증가한 것이다.

 

직원이 가장 많은 기업은 ‘삼성전자’로 전체 직원 수 9만9,784명으로 가장 많았다. 지난해 직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삼성전자’로 직원 6,584명이 늘었다. 그 다음으로 LG화학(+1,865명), LG디스플레이(+1,217명), SK하이닉스(+1,158명), 현대자동차(+1,073명)도 직원이 1천명이상 증가했다. 반면 직원이 가장 많이 감소한 기업은 우리은행으로 전체 직원 중 1,076명이 줄었다.

 

지난해 직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삼성전자’로 직원 6,584명이 늘었다. 그 다음으로 LG화학(+1,865명), LG디스플레이(+1,217명), SK하이닉스(+1,158명), 현대자동차(+1,073명)도 직원이 1천명이상 증가했다. 반면 직원이 가장 많이 감소한 기업은 우리은행으로 전체 직원 중 1,076명이 줄었다.

 

 

대기업의 직원 수는 증가했지만, 성별분포는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이외에 남직원 비율이 높은 기업은 △현대모비스(89.0%) △KT&G(88.5%) △LG화학(87.2%) △롯데케미칼(87.1%) △삼성SDI(86.0%) △SK텔레콤(85.7%) 순이었다.

이들 대기업 중 여직원 비율이 가장 높은 기업은 ‘아모레퍼시픽’으로 전체 직원 중 여직원 비율이 67.9%로 과반수이상에 달했다. 이외에도 LG생활건강(55.3%), 기업은행(54.4%) 우리은행(53.9%)도 여직원 비율이 절반이상에 달했다. 이외에는 △삼성생명(44.9%) △삼성화재(43.4%) △셀트리온(42.3%) △카카오(41.9%) △SK하이닉스(39.9%) △네이버(35.9%) 의 여직원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남직원 비율이 가장 높은 기업은 ‘기아자동차’로 전체 직원 중 남직원 비율이 97.1%로 높았다. 이어 현대자동차(95.0%) 포스코(94.7%) S-OIL(92.6%)도 남직원 비율이 90%이상으로 높았다. 이외에 남직원 비율이 높은 기업은 △현대모비스(89.0%) △KT&G(88.5%) △LG화학(87.2%) △롯데케미칼(87.1%) △삼성SDI(86.0%) △SK텔레콤(85.7%) 순이었다.

 

현영은 smile@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

취업뉴스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