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직장인 뉴스

40대 직장인 ‘창업’ 보다 ‘이직’, 직장생활 한번 더!

2018-05-24 10:53 조회수3,967

 

40대 직장인

 '창업' 보다 '이직'할 것

 

현재 직장을 퇴사한다면 ‘이직’과 ‘창업’중 무엇을 할 것인가? 라는 질문에 40대 직장인의 의견이 나뉘었다. 잡코리아가 40대 남녀 직장인 448명을 대상으로 ‘40대 이후의 직업’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우선 ‘현재 직장을 퇴사한다면 노후를 위해 또는 정년까지 일하기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새로운 직장을 찾아 ‘이직할 것’이라는 직장인이 과반수를 조금 넘는 54.2%로 조사됐다. ‘창업할 것(45.8%)’이라는 직장인보다 이직을 하겠다는 직장인이 소폭 많았다.

 

이들이 계획하는 창업시기는 40대 후반부터 50대 초반이 가장 많았다.‘창업을 계획하는 시기’를 조사한 결과, 40대 후반인 ‘45-49세’를 생각하는 40대 직장인이 37.6%로 가장 많았고, 이어 ‘50-54세’를 생각하는 직장인이 25.9%로 다음으로 많았다. 한편, 40대 직장인 10명중 8명(86.8%)은 ‘이쯤부터는 일하지 않고 노후를 즐기고 싶다’고 생각하는 나이가 있다고 답했다. 이들이 일을 그만두고 노후를 즐기고 싶어하는 나이는 평균 65세로 근로기준법상의 정년 나이 만60세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실제 경력직 직원 채용 시 전 직장에 평판조회를 하는 기업이 상당수에 이른다. 최근 잡코리아가 기업 인사담당자 378명을 대상으로 경력직 직원 채용 시 평판조회를 하는지 조사한 결과 39.9%의 기업이 평판조회를 한다고 답하기도 했다. 이외에는 ▲인맥관리를 하면서 이직시장을 살펴본다(26.3%) ▲경력기술서 작성을 위해 성과를 관리한다(24.6%)는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직장을 퇴사한다면 창업을 하겠다는 40대 직장인 중에도 ‘현재 창업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힌 직장인이 81.5%로 많았다. 이들이 현재 준비하는 것 중에는 ‘창업아이템을 찾아보고 있다’는 답변이 복수응답 응답률 49.1%로 가장 많았다. 이어 ‘창업 자본금을 모으고 있다’는 답변도 응답률 42.5%로 다음으로 많았다. 이외에는 ▲창업 입지 선택을 위한 정보를 찾아보고 있다(25.7%)거나 ▲창업/1인기업을 위한 전문 자격증을 준비하고 있다(25.1%) ▲창업하고 싶은 업종에서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다(6.6%)는 등의 답변이 있었다.

 

이들이 계획하는 창업시기는 40대 후반부터 50대 초반이 가장 많았다.‘창업을 계획하는 시기’를 조사한 결과, 40대 후반인 ‘45-49세’를 생각하는 40대 직장인이 37.6%로 가장 많았고, 이어 ‘50-54세’를 생각하는 직장인이 25.9%로 다음으로 많았다. 한편, 40대 직장인 10명중 8명(86.8%)은 ‘이쯤부터는 일하지 않고 노후를 즐기고 싶다’고 생각하는 나이가 있다고 답했다. 이들이 일을 그만두고 노후를 즐기고 싶어하는 나이는 평균 65세로 근로기준법상의 정년 나이 만60세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

취업뉴스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