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직장인 뉴스

직장인 81.6% ‘하우스·렌트 푸어’

2018-08-07 11:42 조회수799

 

직장인 81.6%

'하우스/렌트 푸어'

 

높은 집값과 가계대출 증가 등으로 인해 직장인들은 매월 소득의 4분의 1 이상을 주거비로 지출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함께 본인 또는 배우자 명의로 주택을 계약(매매/전세/월세)한 남녀직장인 1,433명을 대상으로 <하우스·렌트 푸어 현황>에 대해 조사했다.

 

잡코리아X알바몬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현재 주거형태에 대해 질문한 결과, △자가(49.5%) △전세(26.0%) △월세(24.5%) 순으로 조사됐다. 연령대 별 자가 보유 현황을 보면 △40대(55.5%) △30대(46.4%) △20대(40.8%) 등의 순이었으며, 20대직장인의 경우는 월세 비중이 42.1%로 가장 높았다. 결혼유무 별로는 △맞벌이 기혼(61.0%) △외벌이 기혼(54.0%) △미혼(41.1%) 순으로 자가 보유 현황이 높았으며, 현재 거주하고 있는 지역 별로는 △광주/전라도 거주 직장인들이 61.4%로 자가 보유 현황이 가장 높았으며, △서울 거주 직장인들은 40.3%로 가장 낮았다. 특히 서울 거주 직장인들은 타 지역에 비해 전세 비중이 32.0%로 가장 높았다.

 

 

이번 조사에 참여한 직장인 10명 중 8명(81.6%)은 스스로를 ‘하우스.렌트 푸어’라 답했다. 주거 보유 형태별로 보면 자가 보유 직장인들의 경우 76.1%가 본인 스스로를 ‘하우스 푸어’라고 생각하고 있었으며, 전세 거주 직장인들은 85.2%가 ‘렌트 푸어’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실제 잡코리아X알바몬 조사 결과 직장인들은 매 월 소득의 25.2%를 ‘주거비’로 지출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자가 보유 직장인들의 경우는 월 소득의 23.9%를, 월세 거주 직장인들은 27.0% 정도를 대출상환금이나 월세비용으로 지출하고 있었다. 특히 현재 자가 보유 직장인들의 70.7%는 내 집 마련을 위해 대출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맞벌이 기혼직장인 중에는 88.9%가 대출을 받았다고 답해 가장 높았으며, △외벌이 기혼직장인, 81.0% △미혼직장인 중에는 49.1%가 주택자금 대출을 받았다고 답했다. 대출은 △제1금융권(85.5%)에서 받았다는 직장인이 압도적으로 많았으며, △저축은행 등 제2금융권(8.2%)과 △부모님 및 친지 등 지인(5.6%)에게 빌렸다는 응답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이번 잡코리아X알바몬 설문에 참여한 자가 보유 직장인들의 주택자금 대출 금액은 평균 1억 626만원 정도로 집계됐다. △기혼 맞벌이직장인들이 평균 1억 2,622만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기혼 외벌이직장인, 1억 770만원 △미혼직장인 7,625만원 순이었다.
거주 지역 별로도 차이가 있었는데, △인천/경기도 거주 직장인들의 주택 마련 대출금이 평균 1억 1,423만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서울 거주 직장인들도 1억 923만원으로 타 지방에 비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 △부산/대구/울산/경상도(9,538만원) △대전/충청도(8,507만원) △강원/제주도(7,258만원) △광주/전라도(7,142만원) 순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X알바몬 press@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