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알바생 뉴스

알바몬, 3분기 외식브랜드 시급킹 TOP5

2018-10-24 01:40 조회수919

 

 

3분기 외식 브랜드 시급킹은

‘온더보더(평균 9,079원)’

 

올 3분기 외식 브랜드에서 종사한 알바생들에게 가장 높은 시급을 제공한 ‘시급킹’ 브랜드는 멕시칸 패밀리레스토랑 ‘온더보더’였다. 온더보더가 올 3분기 알바생들에게 제시한 시간당 평균 급여는 9,079원으로 외식 브랜드 전체의 평균 시급 7,936원보다 시간당 1,143원이 높았다.

 

알바몬이 올 3분기 자사 플랫폼에 등록된 외식 브랜드 채용공고의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알바몬은 올 3분기에만 100건 이상의 시급 공고를 올린 외식 브랜드 128곳의 시급 빅데이터를 분석했다.

 

올 3분기 외식 브랜드 중 가장 높은 시급을 기록한 브랜드는 멕시칸 레스토랑 ‘온더보더’로 시간당 평균 급여가 9,079원으로 집계됐다. 2위는 커피전문점 ‘폴바셋’으로 평균 시급이 9,062원이었다. 또 ‘계절밥상(9,053원)’, ‘코코이찌방야(9,043원)’, ‘피자알볼로(9,042원)’가 차례로 시급 높은 외식 브랜드 3~5위에 올랐다. 이밖에도 ‘더플레이스(9,041원)’, ‘매드포갈릭(9,040원)’, ‘빕스(9,040원)’, ‘스시로한국(9,038원)’, ‘세븐스프링스(9,036원)’ 등이 시급 높은 외식 브랜드 순위에 올랐다.

 

알바몬은 언급된 브랜드 외에도 CJ신사업, CJ푸드빌 등 상위 1~12위까지 브랜드의 시급이 평균 9천원 이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또 시급이 높은 외식 브랜드 상위 20개 중 12개 브랜드가 패밀리레스토랑 브랜드였으며, 치킨·피자전문점이 4개, 일반음식점과 커피전문점 브랜드가 각 2개씩을 차지했다.

 

하지만 개별 브랜드 순위와 외식 브랜드 분야의 시급 순위에는 약간의 차이가 있었다. 시급 순위 상위 20개 중 12개의 브랜드를 순위에 올린 패밀리레스토랑 분야 전체 브랜드의 평균 시급은 8,135원으로 외식 분야 시급 3위를 기록했다. 외식 브랜드 분야별 시급 1위는 치킨·피자전문점으로 시간당 평균 8,635원을 제시하고 있었다. 2위는 시간당 8,182원을 제시한 일반음식점이 차지했으며, 도시락·반찬(7,770원), 커피전문점(7,747원)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외식 브랜드 분야 중 상대적으로 시급이 낮았던 분야는 아이스크림·디저트로 시간당 평균 급여가 7,632원에 그쳤으며, 베이커리·도넛·떡(7,665원), 패스트푸드점(7,726원)으로 나타났다.

 

알바몬 변지성 팀장은 “상대적으로 일이 고되거나 까다롭게 여겨지는 경우 더 높은 시급으로 보상하려는 경향이 있다. 배달 알바생이 채용의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치킨·피자전문점이나 서빙하는 음식의 품목이 많은 일반음식점과 패밀리레스토랑 분야의 시급이 더 높은 것이 그 예”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일반적으로 브랜드 알바는 업무 매뉴얼과 업무 영역이 분명하고, 브랜드에 따라 다양한 직원 할인혜택이 주어지는 등의 매력이 있어 알바 구직자들이 특히 선호한다”고 밝혔다.

이에 알바몬은 알바몬앱과 알바몬 웹사이트를 통해 분야별 브랜드 알바 채용공고를 제공하는 ‘브랜드알바’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한편 외식 브랜드 중 올 3분기 채용공고를 가장 많이 등록한 브랜드는 ‘파리바게뜨’였다. 파리바게뜨가 알바몬을 통해 올 3분기 등록한 알바 공고는 모두 6만3천여 건에 달했다. 2위는 이디야로 6만1천여 건이었다. 외식 분야별로는 커피전문점 공고가 26.4%로 가장 많았으며, 패스트푸드점(19.1%), 패밀리레스토랑(15.3%), 치킨·피자전문점(13.6%)의 순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