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알바생 뉴스

알바생이 꼽은 매너소비자 2위 '감사표현', 1위는?

2019-01-04 11:09 조회수2,694

 

알바생이 꼽은 매너소비자 

2위 '감사표현', 1위는?

 

일부 소비자들의 ‘갑질’이 늘어나면서 사회적으로 근로자들의 보호가 이슈화되고 있다. 최근에는 소비자 매너와의 균형을 도모하는 ‘워커밸(worker-customer-balance)’이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할 정도. 최근 알바몬이 발표한 설문조사 결과에서도 알바생 10명 중 9명 정도가 고객의 비매너로 상처를 받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들이 꼽은 비매너로는 ‘반말’이 1위에 올랐다.

 

알바몬이 알바생 952명을 대상으로 ‘매너소비자’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알바몬에 따르면 이번 설문조사에 참여한 알바생 중 90.2%가 ‘아르바이트 중 고객의 비매너 행동으로 인해 상처를 받은 경험이 있다’고 응답했으며, 이들이 꼽은 상처받았던 순간으로는(*복수응답) △’어이, 야!’ 등 반말하는 고객을 대할 때가 응답률 51.1%로 1위에 올랐다.
 
다음으로 △’깍아 달라’, ‘서비스 달라’ 등 알바생 권한 밖의 일을 요구할 때(27.5%) △돈이나 카드를 던지거나 뿌리 듯이 줄 때(26.9%) △고객이 실수해 놓고 알바생에게 무조건 사과를 요구할 때(24.8%) △’맛이 없다’, ‘서비스가 엉망이다’ 등 트집잡아 화풀이 할 때(16.3%) 등이 5위권 안에 들었다. 이외에도 △알바생들의 인사에 대꾸도 안해 줄 때(12.1%) △셀프서비스부터 아주 사소한 문제까지 알바생들을 계속 부를 때(9.3%) △무조건 사장 나오라고 할 때(7.7%) 등도 알바생들이 상처받는 비매너 행동으로 꼽혔다.

 

반면,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고객들의 매너에 감동을 받았던 경험이 있는 알바생들도(90.5%)도 많았다. 이들 알바생들이 꼽은 감동받았던 고객들의 매너로는(*복수응답) △’내가 건넨 인사에 함께 대답하거나 상냥하게 대해줄 때’가 응답률 44.2%로 1위에 올랐으며, △’잘 먹었어요’, ‘고마워요’ 등 나의 서비스에 감사함을 표현할 때(40.7%)도 근소한 차이로 2위에 꼽혔다. 이 외에도 △내가 한 실수에도 이해하고 기다려줄 때(36.3%) △고객이 이용했던 테이블 및 자리가 사용 후에도 깔끔할 때(15.8%) △나를 기억하고 다시 찾아와 줄 때(15.3%) △힘들지 않냐고 걱정해 줄 때(14.2%) 등의 응답도 있었다.

 

한편, 알바생 68.8%는 알바를 시작한 것을 후회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후회했던 이유로는(*복수응답) △고객으로부터 폭언 등 비인격적인 대우를 받았을 때가 응답률 44.6%로 가장 많아 1위를 차지했다. 이외에 △생각보다 일이 힘들고 고될 때(30.8%) △사장님 등 상사의 비위 맞추기가 너무 힘들 때(25.6%) △시험기간, 과제제출 등 학교일정을 따라가기가 힘들 때(25.3%) △여행, 술자리 등 놀러 갈 계획이 생겼는데 알바 때문에 못 갈 때(19.8%) △생각보다 급여가 적을 때(16.9%)  △같이 일하는 동료와 마음이 맞지 않을 때(15.9%) 등의 이유도 있었다.

 

반면, 알바를 시작한 것을 잘했다고 생각한 비율은 91.2% 후회했던 경우보다 22.4%P나 더 높았다. 알바하기를 잘했다고 생각하는 순간으로는(*복수응답) △월급을 받았을 때가 응답률 61.3%로 압도적으로 높았으며, 이외에도 △내가 번 돈으로 부모님 용돈이나 선물을 드렸을 때(24.1%) △통장 잔고가 쌓일 때(23.8%) △알바를 통해 사회경험이 쌓여갈 때(16.2%) △나의 단골 고객이 생겼을 때(14.1%) △고객들로부터 감사 인사를 받을 때(12.9%) △내가 하는 일에 자부심이 느껴질 때(10.1%) 등도 있었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

이벤트 & 설문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