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뉴스

취준생 63.5%, ‘코로나19’로 취업준비에 차질…

2020-02-21 00:00 3,994 4
 

취준생 63.5%

‘코로나19’로 취업준비에 차질…

 

코로나19 여파로 취업준비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취업준비생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자리 정보를 찾아 볼 수 있는 기업들의 채용설명회가 연기되는가 하면 채용일정을 미루는 기업까지 나오면서 취업준비생들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잡코리아가 신입직 취업준비생 1,731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가 취업준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조사에 참여한 취준생 63.5%가 이번 코로나19가 ‘취업준비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응답했다. ‘크게 영향을 미치고 있지 않다’는 응답은 36.5%에 불과했다.

 

이번 코로나19가 취업준비에 미치는 영향으로는 △’기업들이 채용을 취소하거나 축소할까 우려된다’가 응답률 57.3%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기업들의 채용일정 연기로 향후 기업끼리 일정이 겹칠까 우려된다’는 응답도 47.9%로 높았다. 다음으로 △좁은 공간에서 치러지는 자격시험 등 응시가 우려된다(32.6%) △취업박람회 연기 등으로 일자리를 찾을 기회가 줄어들었다(30.8%) △대학 내 기업들의 채용설명회 취소 등으로 기업정보를 구하기 힘들다(26.2%)는 응답도 5위 안에 올랐다. 이 외에 △’예정된 필기시험 잠정 연기 등으로 준비일정에 차질이 생겼다(19.2%)’거나 △스터디 모임 등 취업준비 오프라인 활동에 차질이 생겼다(15.1%)’는 취준생도 있었다.

 

이에 예년 같으면 3월초 접수를 시작하고 채용 일정은 그 전부터 미리 공개하는 경우가 많았으나 올해는 상황이 달라지고 있다. 이번 실제 취준생 중 36.6%는 ‘지원하려는 기업의 채용일정이 연기된 적이 있다’고 답했으며, 15.5%는 ‘아예 지원할 기업의 채용일정이 취소된 적도 있다’고 답해 절반 이상의 취준생이 취업일정에 차질을 겪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이번 코로나19로 인해 대학들의 개강이 연기되면서 개강 시즌에 맞춰 캠퍼스에서 채용설명회를 개최하던 기업들의 일정에도 변수가 생기면서 취준생들의 우려도 커지고 있다. 이번 조사에서도 취준생 63.3%가 ‘지금 같은 시국에서는 오프라인 설명회 보다 온라인 설명회가 더 좋다’고 응답했다. 반면 ‘그래도 직접 인사담당자와 대면할 수 있는 캠퍼스 채용설명회가 더 좋다’는 응답은 36.7%에 불과했다.


이에 잡코리아는 캠퍼스 리크루팅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준생들과 채용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을 위해 ‘잡코리아TV 온라인 채용설명회’를 무료로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잡코리아TV는 실시간 채팅을 통한 구직자들과 기업 인사담당자 간 커뮤니케이션도 가능하며, 게시판을 통한 Q&A 진행도 가능하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잡코리아로 신청하면 된다.

 

 

*문의: 잡코리아 고객센터 1588-9350

 

*잡코리아TV 보러가기 - PC (클릭)

*잡코리아TV 보러가기 - 모바일 (클릭)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

0 / 200
hylee1*** 2020.03.02
일하고 싶다...날개만 달아주면 훨훨 날 자신 있는데...
youngky*** 2020.02.22
취업하기힘들다..
;

이벤트 & 설문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