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JOBKOREA

직무인터뷰

직무인터뷰 상세

재무/회계

한택스

한택스, 세무신고, 스마트하게 합시다

소속
세무사
등록일자
2015.10.21
조회수
8,084

 

사람들이 스마트한 세무신고를 할 수 있게 합시다.


 


반갑습니다. 자기소개 부탁 드려요.
안녕하세요. 한진식 세무사입니다. 하나의 분야에서 전문가가 되고 싶었고, 세금에 관련된 공부가 저와 가장 잘 맞는다고 생각하여 세무사의 길로 들어섰습니다. 회사에서 세무사 일을 하다가, 현재는 한택스 대표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한택스를 소개해주세요.
한택스는 거래처의 상황에 적합한 세무신고방법과 회계프로그램 서비스를 진행합니다. 소규모, 신규사업자에게는 간편 신고대행 서비스를, 규모가 큰 업체에는 일반적인 세무기장을, 월별 또는 분기별로 손익, 예상 세금 파악이 필요한 업체에는 프리미엄 세무기장을, 전문 직원 없이 회계관리가 어려운 업체에는 경리아웃소싱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세무사로서 어떤 일을 하고 계시나요?
기업의 재무신고, 재산세신고 등 세금과 관련된 모든 업무를 하고 있어요. 더불어 기업진단, 재무컨설팅 등의 다양한 일도 하고 있죠. 재무컨설팅이라고 하면 세무신고를 기본으로 두고, 자영업자나 사업자의 자금 흐름을 관리해주는 일이에요. 세금을 고려하지 못해서 어려움을 겪는 분들을 위한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죠.

 

어떻게 세무사가 되셨나요?
군대에 다녀온 후, 무엇을 해야 할지에 대한 고민을 많이 했어요. 유학을 갈까라는 생각도 했지만, 이왕이면 열심히 할 수 있는 것에 대한 공부를 해보자는 결정을 했어요. 다양한 분야 중, 세법에 관련된 공부가 나와 가장 잘 맞는다는 것을 발견했어요. 그때 세무사의 길을 선택했고, 2년 반 동안 준비해서 세무사가 되었어요.

 

 


세무사 일을 하면서 어려운 점은 없었나요?
세무사가 된 지 얼마 안 되었을 때는 단순반복의 작업이 많아서 힘들었어요. 한동안은 영수증 입력만 했거든요. 단순한 일을 좋아하지 않아서 힘들었어요. 하지만 이 단계를 벗어나지 않으면 다음 단계로 가지 못한다는 것을 알기에 더욱 열심히 했어요. 그 결과, 그 단계를 넘어섰고 나의 회사까지 개업하게 됐죠.

 

회사는 어떻게 차리게 되셨나요?
전에 다니던 회사에서 큰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됐어요. 정말 열심히 일했어요. 그렇게 잘 마무리를 했는데, 그 뒤로는 근무 시간만 채우게 되더라고요. 그때 이렇게 영혼 없이 직장생활을 하는 것이 싫었어요. 그래서 내 것을 찾고자 했고, ‘한택스’라는 회사를 개업하게 됐죠.

 

세무사 일을 하면서 가장 뿌듯했던 경험이 언제였나요?
회사를 개업한 이후로, 청년창업을 많이 지원하고 있어요. 스타트업은 여러 가지 조건을 갖추기 어려워서 기본적인 세무 컨설팅을 못 받는 경우가 많아요. 그런 회사들을 위해 저렴하게, 혹은 경우에 따라서 무료로 세무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어요. 그 중 한 청년 창업자를 2년 넘게 도와드린 적이 있어요. 한동안 연락이 안 되어 걱정했는데, 알고 보니 그 동안 일이 잘 풀려서 매출이 발생했고, 안정적인 회사로 성장하던 중이더라고요. 저희와 정식으로 계약까지 맺게 됐어요. 저에게 “정말 어려웠던 시기에 도와줘서 고맙다”고 “평생 가자”고 하더라고요. 그때 정말 뿌듯했어요. 대표로서는 회사의 직원들이 하나 둘씩 늘어날 때가 가장 뿌듯해요. 함께 회사의 성장을 위해 노력하는 사람이 생기는 거니까요.
 

 

 
앞으로 어떤 세무사가 되고 싶으세요?
우선 대표로서 회사가 안정적인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게 하고 싶어요. 회사가 안정되어야 고객도 안정될 수 있으니까요. 홈페이지나 어플 등을 개발해서 고객에게 더 많은 서비스를 제공하려고 해요. 더 나아가서 소득의 재분배를 진행할 수 있는 세금 시스템을 만들어가는데 일조하고 싶어요. 그리고 세무사로서는 사회공헌 활동에 함께하고 싶기도 하고, 또 새로 창업하는 사람에게 멘토의 역할도 해주고 싶습니다.

 

세무사라는 직업을 꿈꾸는 이들에게 따뜻한 조언 부탁 드려요.
세무사는 반복되는 업무가 많아요. 그래서 저도 처음에는 힘들었죠. 하지만 계속해서 업무를 하다 보니, 할 수 있는 일들이 많다는 것을 알았어요. 기본적인 사무업무부터 컨설팅도 할 수 있고, 강의도 할 수 있어요. 하지만 그 일을 모두 하려면 본인이 주도적이고 적극적인 사람이 되어야 해요. 예전에는 세무사가 안정적인 직업이었을 수도 있지만, 지금은 적극적으로 행동하지 않는 이상 절대 안정적이지 못하거든요. 다양한 일의 기회를 스스로 잡으셨으면 해요.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