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JOBKOREA

인적성·면접후기

인적성 면접후기 상세

전력거래소

인적성후기 질문 및 내용

시험은 세종대학교에서 봤습니다. 주차비는 유료니깐 참고하세요!
전력거래소는 서류에서도 생각보다 좀 걸러냅니다. 예를 들어, 본인이 자격증과 토익 점수가 높다고해도 자기소개서를 불성실하게 작성했다면 탈락할 수 있습니다. 그만큼 자기소개서를 꼼꼼히 읽어본다고 하셨어요. 물어본 항목에 대한 답을 정확히 해야하며 자기소개서 문항에 대한 이해 없이 작성하였다면 성의가 없는 것으로 간주할 수도...
전력거래소는 소수의 인원을 채용하기에 경쟁률도 장난 아니네요..그리고 지원자들을 보면 실력자들이 상당합니다. 나주에 위치하였지만 기본급 4천 이상에 평균연봉이 9천만원대이니~또한 전기분야에서 그만큼 많이 배울 수 있고 교육여건이 좋은 회사가 있을까?란 생각이 듭니다. 따라서, 전력거래소를 준비하시는 분들은 서류합격 후? 1개월 전? 아닙니다. 합격하시는 분들 인터뷰 & 개인적 만남(실제로 본사에서 만나봄)을 통해 질문을 해보면 하반기를 준비하려고 했을 때 적어도 상반기부터 전공지식 및 NCS 준비를 하셨다고 합니다. 기업분석도 정말 잘 하셨더군요. 전력거래소는 NCS문제는 50문항입니다. 시험시간도 OMR 작성시간을 뺀다면 1문제에 1분 정도라 생각하시면 되고, 난이도도 높은 편에 속한다고 생각합니다. 전력거래소는 문제를 앞에서부터 순서대로 풀라고 권장합니다. 그리고 합격자 분들도 모두 그렇게 문제를 풀으셨고 빠르게 문제를 풀어낸다는 생각보단 한 문제를 풀어도 정확하게 맞춘다는 생각으로 정답률을 높이는게 좋다고 하네요. 전 결과적으로 불합격을 했지만..합격자 분들 얘기를 들어보면 50문제중에 60%정도를 풀으셨다고 합니다. 대신 본인이 푼 문제를 90-100% 맞춘다는 생각으로 실수하지 않고 꼼꼼하게 풀으셨다해요~ 혹시 전력거래소를 준비하시는 분이라면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평소에 본인이 실수를 잘 한다든지 마음이 급해서 중요한 점을 놓치고 간다든지 그러신다면 조금 침착하게 주어진 것은 꼼꼼히 살피고 문제를 푸는 연습을 하시길 바랍니다. 저도 17 하반기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7월에 예정되어 있는데 다같이 화이팅하죠!
2월 15일 졸업식이 있었던 날 아침 전력거래소로부터 합격 여부를 확인하라는 메일이 왔다. 다행히 결과는 합격이었고 기쁜 마음으로 학교로 향했다. 그 이후 집으로 돌아오면서 준비할 시간이 별로 없다는 것을 깨달았고, 집에서 인적성검사 ncs 문제를 많이 풀기 시작했다. 하지만 준비 시간이 3일 밖에 되지 않았기 때문에 큰 기대는 하지 않고 시험장에 들어갔다. 결과는 최종적으로 불합격이었는데 그 이유는 준비한 시간이 많이 부족했기 떄문이라고 생각한다. 실제로 발표일이 15일로 정해져 있긴 했지만 인적성 검사를 합격여부에 따라 준비하는 것은 확실히 늦은 감이 있다. 수험생 여러분들은 미리미리 공부해서 ncs 및 인적성검사를 준비하면 좋을 것 같다.

시험장 분위기는 대학교 건물 1동에서 대졸공채 및 청년인턴 시험을 모두 봤다. 나같은 경우는 청년인턴을 지원했는데 조그만한 방이었지만 결시율은 20명 중 3명 정도 되는 것 같았다. 다른 인적성 시험과 달랐던 점은 면접관이 너무 자유스러웠다는 점이었다. 예를 들면 30분까지 입실인데 면접관은 아무런 이야기 없이 35분에서 40분 사이에 들어왔다. 그리고 시험 감독 중에도 다른 일을 하는지 감독을 제대로 한 것 같지 않았다. 이 부분만으로 회사를 판단하긴 그렇지만 확실히 자유스러움 또는 관심이 없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청년인턴의 경우는 대졸공채와 다르게 한국사와 전공시험을 보지 않았다. 그 이후의 시간에 이 둘을 보는 것 같았다.

9시 정도에 시작해서 30분 가량 인성검사를 한 후 50분 가량 40문제를 푸는 ncs를 봤다. 확실히 시간이 부족하다는 것을 느꼈다. 또한 문제 수가 적고 시간이 적기 때문에 누가 많이 풀고 누가 정확히 마추는지가 중요한 것 같다. 그리고 감독관께서 문제는 다양하게 순서없이 있기 때문에 1번부터 차례대로 많이 푸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자기가 잘하는 문제만 풀어서는 안되는 것 같았다. 컴퓨터용 사인펜은 본인이 직접 갖고가야하며 중간에 쉬는 시간은 없었고 퇴실하는 순간 다시는 들어오지 못했다. 음료나 물도 허용되지 않았다.

미리미리 준비하고 ncs를 본다면 나와 달리 좋은 결과가 있을것이라 생각된다.

‘전력거래소’ 채용시기별 후기

‘전력거래소’ 다른 취업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