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JOBKOREA

인적성·면접후기

인적성 면접후기 상세

농협은행(주)

면접후기 리스트

전공 관련 지식이나 금융권 지식을 많이 물어보기 때문에
비상경계열은 준비해서 가는 편이 좋음.
다소 딱딱한 분위기. 능력 위주의 질문이 많음.
한 조에 6명의 지원자. 면접시간 약 25분 소요.
농협의 전반적인 사업 방향, 농협법 개정안 이후 어떤 식으로 나아가야 할지 등에 대한 질문.
블라인드 면접. 이름이나 학교에 대한 내용은 일체 언급이 금지
다대다 면접. 7명의 지원자가 한 조로 구성. 매우 낮은 결시율.
고스펙/고학력의 지원자가 많음. 임원면접과 실무진면접으로 나뉨.
전공지식을 요하기 때문에 상경계가 아니면 조금 난해한 질문들도 있었음.
토론면접도 진행됨. 토론이 끝나면 개별 질문을 함
블라인드 면접. 면접순서를 공을 골라 추첨하는 방식으로 결정.
면접에 들어가서는 이름을 얘기할 수 없고 번호만 이야기 가능.
면접순서가 어떻게 될지 모르기 때문에 면접 대기 시에 볼 면접 자료 등을 잘 챙겨가는 것을 추천.
5:5로 진행.
면접은 인성면접과 토론면접으로 이루어짐. 인성면접은 한 조를 이루어 다대다형식으로 진행되며 토론면접은 두 조가 들어가서 면접이 진행됨.
부드러운 분위기에서 인성위주로 면접이 진행되었으며 PT면접이 있음.
총 56명이 최종면접까지 갔음. 오전에 20명, 오후에 36명이 면접을 보러 옴. 인성면접은 40분 정도 소요되었으며 블라인드 면접으로 학교, 이름, 전공을 공개하면 안 되는 면접이었음. 총 6명이 들어갔으며 인성질문은 공통질문을 받았음. 상식질문, 연관질문, 심화질문을 물어봄. 인성면접이 끝나고 40분 정도 휴식 후 원격진료에 대해 50분간 토론함. 두 팀이 합쳐서 총 12명이 참석했고 찬반은 자율적으로 나눴음. 자리를 따로 나누지 않고 찬반이 섞여있었음.
6급 인성, 토론 면접을 보았음. 인성면접의 경우 6명 정도 들어가서 4명의 면접관과 면접을 보았음. 토론면접은 2개조가 모여 찬반을 나누고 면접을 보았음.
한 팀당 5명씩 들어가서 면접을 보았고, 면접관은 4명이었음. 자소서를 기반으로 대부분 질문을 하셨음. 금융 용어에 대해서도 물어봄. 인성면접 후에 토론면접이 있음. 5명이 한 팀이 되어 총 10명이 토론함.
토론면접은 3명의 면접관이 있고, 가운데 분은 외부 사람이라고 하였음. 찬반은 알아서 나누라고 하며 발언기회는 손들고 순서대로 돌아감. 여유 있게 천천히 말하는 것이 중요한 것 같음.
면접 전에 신체검사가 있으며 점심을 제공해줌.
2014년 상반기에 지원함. 온라인으로 서류 제출 후 합격 통보를 받았음. 인적성검사+논술+직무(객관식/코딩) 시험을 봤음.
논술은 스미싱, 스팸 등 용어 설명과 차이점, 주의사항 등을 작성하는 문제가 출제되었음.
인적성검사는 시중에 판매하는 농협은행 전산직 책을 구매해서 공부했는데, 전혀 다른 유형의 문제들이 출제되어서 당황했음.
1차면접으로 토론면접+그룹면접+신체검사가 하루에 진행됨. 2~3일에 걸쳐서 면접을 본 듯한데, 뒷조여서 그런지 10시간 이상 대기함. 토론면접의 주제는 조별로 다르며 40분 정도 진행됨. 그룹면접은 5:5로 진행되는데, 마지막 조여서 5:6으로 진행했음. 개인적인 정보(학교 등)를 말하면 안 되는 블라인드 면접이었으며, 직무에 관한 질문보다는 인성위주의 질문이 많은 면접이었음.
면접은 아침부터 진행되는데, 인성 면접과 토론면접으로 진행됨. 대기시간이 꽤 길었고 조별로 이동하여 함께 진행됨. 대략 여덟 시에 시작해서 오후 네 시쯤에 끝난 것 같고 조에 따라 종료시간에 차이가 있음.
토론주제나 면접질문은 그렇게 어렵지 않았지만 긴장이 많이 되었음. 면접관들이 편안하게 해주셨던 게 기억에 남음.
인적성 결과 확인 알림 문자를 통해 합격소식을 접함.
면접은 그룹면접, 토론면접이 있었고 면접관들은 자소서 내용 이외에는 면접자에 대한 신상을 알 수 없는 블라인드 면접이었음. 다섯 명씩 그룹을 지어 토론면접, 그룹면접을 번갈아 진행함. 예상하지 못한 질문은 딱히 없었고, 자소서 기반이거나 시사문제에 대한 질문이 대다수였음.
자소서 통과 후 인적성시험을 봄. 인적성은 매년 형식이 변하기 때문에 다양한 형식의 문제를 공부해야 함. 농협의 특성상 인성검사도 매우 중요함. 면접은 다른 기업에 비하면 무난한 편임. PT, 토론, 인성면접을 보게 되는데 이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농협이라는 조직의 특성을 이해하는 것임. 농협은 일반 사기업이 아닌 '협동조합'이라는 것을 절대 잊으면 안됨.
압박 면접이 아니기 때문에 면접질문은 예상 가능한 질문 수준에서 나옴. 자신의 성장과정을 곰곰이 잘 생각해보고, 친구들과 예상질문을 만들어 보는 것이 필요함. 면접관분들이 무척 편안하게 대해주시며 긴장하지 말라고 농담도 던져주심. 면접 볼 당시 중요한 경제상식 공부는 필수임.
서류 -> 인적성 -> 인성면접-> 토론면접 순으로 진행됨. 농협은행이 발전할 수 있는 방법을 물어봐서 두루뭉실하게 대답했더니 자세한 답변을 요구해서 당황했었음. 대부분 자소서 위주의 질문이었고, 자소서에 금융권 관련 준비 내용이 있는 사람에게만 경제상식을 질문함.

‘농협은행(주)’ 채용시기별 후기

‘농협은행(주)’ 진행 중인 채용공고

‘농협은행(주)’ 다른 취업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