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JOBKOREA

인적성·면접후기

인적성 면접후기 상세

삼성카드(주)

인적성후기 질문 및 내용

제가 시험을 치른 명덕여고에서는 삼성카드, 화재 등 다양한 계열사 및 직무 지원자들이 함께 시험에 응시했습니다.
결시율은 0%였습니다.

준비 기간이 촉박했기에 문제집 한권을 풀고 시험에 응시했습니다.

전반적인 난이도는 비슷했으나, 언어 영역에서 헷갈리는 문제가 다소 출제됐습니다.
공간지각 영역의 난이도는 최상이었습니다.
다른 영역은 평이한 수준이었습니다.

삼성은 인성검사를 면접 때 따로 치릅니다. 다른 회사보다 적성검사에 시간을 더욱 투자하는 것이 중요한 것 같습니다.


시험 준비 과정에서 어려운 난이도의 문제를 많이 접해야 시험장에서 어떤 난이도로 문제가 출제되더라도 당황하지 않을 수 있을 것 같네요. 시험 준비 기간도 넉넉히 잡기를 추천드립니다. 서
류 발표 난 뒤 일주일만 준비하기엔 난이도가 높습니다.
혹여나 서류 통과가 안되더라도 사트를 준비했다면 다른 회사의 인적성을 준비할 때도 분명 도움이 되기 때문에 손해가 아닙니다.

저는 준비할 때 공간지각 영역이 가장 어려웠는데, 이 부분은 인강의 문제풀이 강의를 보면서 도움을 받았습니다.
전혀 접근법이 감이 안오는 영역은 인강을 보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문제집보다 더 어려웠어요 나날이 어려워지는 느낌이고, 시간 배분 진짜 잘해야되요

시간 배분 연습하고 갔는데도 시험장에선 조금 긴장해서 문제가 더 안풀리는 느낌이었고요

수리문제가 이상하게 계산이 안되더라고요, 평소엔 엄청 잘푸는데 전반적으로 정말 어려웠습니다.



시각적사고는 공부할 때도 어려웠는데 시험에서도 역시나 어려웠고

시간이 너무너무 모자라요 반도 못풀고 막 대충 쓱 넘어갔어요 찍신이 오길 바래야 합니다.

그리고 찍으면 감점, 틀리면 감점이라는 걸 모르고서 몇 개 찍고서 후회중입니다.



뭐 들리는 소문에 의하면 과락도 있다는데 이건 확실히 모르겠고요

 gsat는 누가 붙는 건지 정말 의문일 정도.

방학 때부터 gsat 공부하는 친구들이 있는데 왜 공부하는 지 알정도의 난이도랄까.



 IT 직무인데 차라리 sw 테스트를 보는게 나았으려나 싶기도 합니다.

아 그리고 시험장에서 한숨쉬지 마세요 다른 사람들한테 방해되요!

제 뒤에 분이 문제 풀다가 잘 안풀리시는지 한숨을 엄청 크게 계속 쉬시더라고요,

거슬립니다. 여러분 민폐는 주지마세요! 한숨! 참으세요! 
  • 1. 고사장 시험환경은 어떠했습니까?

    2016년 10월 16일 명덕여자고등학교에서 시험을 봤습니다. 오전 9시 20분에 시험이 시작되었습니다. 물론, 그 전에 오전 8시 반이 입실 시간이었고, 50분 동안 시험 준비 시간을 갖습니다. 고사실에 모든 좌석이 꽉 찼습니다. 명덕여자고등학교에 온 시험자들이 동일 계열인 삼성카드 지원자인 것 같았습니다. 시험이 끝난 시각은 정오가 조금 안 된 시간이었습니다.

  • 2. 어떠한 유형의 문제들이 나왔습니까?

    시각적 사고와 상식 영역이 어려웠습니다. 시각적 사고 중 입체도형 문제 등 어려운 문제들이 많았습니다. 시중 문제집보다 난이도가 높아서 어렵게 느껴졌습니다. 상식영역은 과학, 한국사, 중국사, 세계사, 경제, 사회 등 다양한 분야에서 문제가 나왔고, 특히 한국사 비중이 높았습니다. 상식영역에서 이번에 중국사 문제가 나와서 놀랐는데, 아무래도 삼성이 중국시장을 공략하고 있어서 그 나라의 역사나 문화를 상식적으로 알아둘 필요가 있어서 중국사 문제가 나오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중국사 문제로는 진시황제, 청나라 등에 대한 문제가 나왔습니다. 제일 어려웠던 시각적 사고와 상식 영역을 제외하고는 언어, 추리, 수리영역의 난이도는 무난한 수준이었습니다.

  • 3. 인·적성검사 준비생을 위한 조언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문제지에 풀 수 없게 해서 그게 더 어렵게 난이도를 높였습니다. 시각적 사고의 경우 그림을 그려가면서 풀어야 하는데, 문제지에 못 쓰게 하니까 생각만으로 풀러야 해서 어렵게 느껴졌습니다. 이럴 경우를 대비해서 연습할 때 문제지에만 풀지 말고, 도형이나 전개도를 상상하면서 푸는 연습도 했어야 했나 후회가 되었습니다.

  • 1. 고사장 시험환경은 어떠했습니까?

    2016년 10월 16일 명덕여자고등학교에서 시험을 봤습니다. 끝난 시간은 낮 12시 조금 안 된 시간이었습니다.
    다른 고사실은 어땠는지 모르겠지만, 손목시계도 사용할 수 있게 해주셨고, 음료수나 물을 마시면서 책상 위에 올려놓고 시험 보는 것도 가능해서 편안한 분위기에서 시험을 볼 수 있어서 그게 가장 좋았습니다.

  • 2. 어떠한 유형의 문제들이 나왔습니까?

    언어는 단어 문제가 조금 어려웠지만, 쉬운 문제와 어려운 문제가 골고루 있었고, 수리, 추리도 쉬운 문제와 어려운 문제가 골고루 있어서 전반적으로 보통 수준의 난이도였습니다.

    다만, 시각적 사고는 난이도가 제일 높았습니다. 종이를 가위로 자른 뒤 모양을 알아맞추는 문제와 블럭 그림자 맞추는 문제, 도형 찾기 문제, 주사위 문제 등 다양한 유형의 문제들이 출제되었는데, 너무나 어려워서 힘들었습니다.

    또한, 상식에서는 역사 문제가 한국사, 중국사, 세계사 모두 나와서 어려웠습니다. 이외에 다양한 분야의 일반 상식 문제도 나왔습니다. 예를 들어, 체리피커랑 디커플링 관련 문제가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 3. 인·적성검사 준비생을 위한 조언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불이익을 받을 수 있는 것이 찍는 것, 그리고 과락 2가지가 있다고 했습니다. 모르는 문제의 경우 넘기지 않고 찍어서 오답일 경우와 영역에서 일정 점수를 넘지 못하면 과락이 되는 경우, 이 두가지 경우라고 할 수 있는데요. 두 개 모두 지양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 1. 고사장 시험환경은 어떠했습니까?

    응시인원이 많았는데도 결시자가 거의 없었습니다. 옆반들도 모두 동일 계열사 응시자인 것을 확인하였고 대략 인원을 짐작해보니 굉장히 많은 배수로 서류합격이 된 것 같았습니다.

  • 2. 어떠한 유형의 문제들이 나왔습니까?

    언어영역이 제일 무난했고 수리와 추리는 시간이 조금 모자라서 몇문제 못푼 것을 그대로 두었습니다. 시각적 사고 영역이 특히 어려워 풀지 못한 문제가 많아서 좌절했습니다. 시각적 사고 문제 유형에서 입체도형 관련된 문제는 거의 손도 못댔네요. 상식영역은 과학, 중국사를 비롯한 세계사, 경제, 사회 등등 다양한 분야로 출제되었고 제가 잘 아는 분야만 집중해서 풀었습니다. 모르는 분야는 지문을 읽고 답을 어느정도 유추해서 풀거나 공란으로 두었습니다.

  • 3. 인·적성검사 준비생을 위한 조언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영역별로 난이도가 조금씩 차이가 있지만 시각적사고 영역만 빼면 시중문제집과 비슷하게 출제되었습니다. 평소에 인적성 책으로 열심히 연습하시고 모르는 문제는 찍지 말고 아는 것을 최대한 많이 푸세요. 시각적 사고 파트는 전반적으로 매우 어려우니 출제되는 몇가지 문제 유형 중 본인이 잘 할 수 있는 유형을 한두개 골라서 집중공략하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삼성카드(주)’ 채용시기별 후기

‘삼성카드(주)’ 다른 취업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