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JOBKOREA

인적성·면접후기

인적성 면접후기 상세

한국쓰리엠(주)

면접후기 리스트

  • 1. 면접은 어디에서, 몇 시에 보셨습니까?

    쓰리엠 여의도 본사, 저녁5시

  • 2. 면접관 및 지원자는 몇 명이었습니까?

    면접관 5명 지원자 5명

  • 3. 면접유형은 어땠습니까?

    면접관 5명, 지원자 5명, 다대다 면접

  • 4. 면접 진행방식에 대해 적어주세요.

    먼저 돌아가면서 자기소개를 하고 주어지는 질문에 각자 대답을 했다. 공통질문을 던지고 끝에서 부터 차례대로 답변하기도 했고 면접관분들이 그냥 질문하고 싶은 사람한테 자유롭게 질문하고 답변을 하기도 했다. 그래서 질문을 많이 받는 사람도 있고 적게 받는 사람도 있었다.

  • 5. 면접 질문과 그에 대한 답변을 적어주세요.
    Q.야근이나 일이 힘들면 어떻게 할것인가
    A.대학교 때 다양한 단체생활을 하면서 밤을 새기도 하고 힘든 일을 해내기도 했다. 야근이나 일이 힘들더라도 잘 해낼 자신이 있다.
    Q.본인이 곰이라고 생각하는가 여우라고 생각하는가
    A.저는 곰에 가깝다고 생각합니다. 보통 묵묵히 저의 일을 하는 편입니다. 그래서 책임감있다는 소리를 듣기도 한다는 식으로 성격의 장점 강조
    Q.다른 기업 지원한 곳은 어디있는가
    A.솔직하게 어디어디 기업을 지원했다고 답변하였다. 다 말하지는 않고 유명한 대기업들 위주로 말했다.
  • 6. 면접관 반응은 어떠했습니까?

    답변을 하면 잘 듣고 고객을 끄덕여주시기도 하였다. 면접관 분들이 여러 분이다 보니 눈을 잘 마주쳐 주지 않는 분도 계셨지만 전반적으로 다들 친절하셨다. 쓰리엠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었다.

  • 7. 면접 분위기는 어떠했습니까?

    비교적 편안한 분위기에서 진행되었다. 질문도 평이한 수준이었고 압박면접이라던지 공격하는 질문, 꼬리질문도 별로 없었다. 엄청 화기애애하고 막 면접관들이 농담을 하고 그런 분위기는 아니었지만 전반적으로 좋은 분위기였다.

  • 8. 면접 후 아쉬웠던 점은 무엇입니까?

    면접 준비를 제대로 하고 가지 못했다. 그래서 직무 적인 부분을 잘 어필하지 못한 점이 아쉬움에 남는다. 하지만 결과를 보니 쓰리엠은 면접볼때 직무보다 인성적인 부분, 사람됨을 많이 보는 것 같다.

  • 9. 면접 준비생을 위한 조언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쓰리엠의 경우 기업이나 산업 관련 질문은 정말 없는 편이었습니다. 본인의 인성이나 성격, 잘 어울릴 수 있고 잘 해낼 수 있는 사람이라는 점 더 어필하시면 좋을 것 같다. 개인적으로 이제까지 면접보면서 가장 면접관분들의 인상이나 분위기가 좋았던 기업이었습니다. 뭔가 화이팅넘치고 빡센 이미지보다는 지원자에게도 그런 이미지를 바라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리고 공채가 아닌 수시채용이다보니 일정이 정해진 게 없고 그냥 하염없이 인사담당자로부터 메일이나 전화가 오기를 기다려야 하는데 너무 초조해하지 하시고 딴거 하면서 기다리세요.

합격 통보 -> 1주일 뒤 2차 면접. 3M 본사(여의도)에서 진행.
2:2 면접 다른 지원자 한 명, 실무 담당자 두 분.

공통 질문보다 각 지원자에게 개별 질문이 주로 주어짐. 지원서를 참고한 질문이 특히 많았음.
면접은 외국계 기업치고도 드물게 편한 분위기에서 진행됨.

무엇보다 영어 질문이나 직무 능력 자체에 대한 질문보다는 `사람을 본다`는 인상이 강했음.
딱딱한 면접을 한다기보다는 직장에서 일하는 선배 실무자와 대화를 나눈다는 느낌.
영업직이어서 그런지 남자가 많았고 자유로운 분위기가 보여서 좋았음.
전화로 인터뷰 안내하고, 세부적인 정보는 이메일로 알려주어 준비하고 면접 보았음.
면접은 평이함.

‘한국쓰리엠(주)’ 다른 취업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