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JOBKOREA

인적성·면접후기

인적성 면접후기 상세

아시아나항공(주)

면접후기 리스트

저는 2시 면접이었는데 1시쯤 갔습니다. 많은 분들이 이미 대기중이었습니다.
이전 조가 많이 밀렸는지 대기시간이 길어지더군요. 그래서 기다리다가 3시 반쯤 실무진면접을 보러 갔습니다.

실무진면접에서는 자소서를 기반으로 질문을 물어보며 꼬리질문이 있습니다.
실무진면접이 끝나고 바로 영어면접을 보았습니다.
인사를 하고 앉은 뒤에 질문을 받았는데 면접관께서 영어로 빠르게 말하고 발음은 명확하지 않은 것 같았습니다.
질문을 백프로 이해하지 못해서 다시 물어보고 대답을 잘 못하자 나가도 된다고 급하게 마무리하셨습니다.
1차면접은 역량면접/토론면접으로 나뉩니다.
역량면접의 경우 기본적인 자기소개와 지원동기 등 지원자들에게 공통질문이 2~3개 정도 주어집니다.
이후 자소서 기반 개별질문이 들어오며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을 남기고 끝납니다.

토론면접의 경우 사회이슈에 관련된 질문이 들어오고 이에 대한 답변을 조별로 토론하는 형식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들어가기 전 조별 토론 시간이 주어지기 때문에 진행자끼리 합을 맞출 수 있습니다. 토론의 결과가 중요한 게 아니라
토론을 어떻게 진행해나가는가가 주요 평가인 듯 보였으며, Pass/Fail로 성적을 매기는 듯 보였습니다.

2차 임원면접 경우에는 자기소개/공통질문 2개로 간단하게 끝났습니다.
경쟁률이 높은 데 비해 면접시간이 짧아 내정자가 있는 것으로 보였습니다.
저희 조의 경우는 5명 다 어문계열이었기 때문에 영어로 말하는 문제가 하나 있었습니다.
실무면접은 8명씩 한 조였으며, 면접관은 2~3분이었음.
입장하면서 짧은 워킹 후 일렬로 서서 차례로 인사함. 공통질문 1~2개와 자소서에 관한 개별질문을 물어봄.
자신의 전공과 승무원 연관지어 질문이 있었고, 구체적으로 지원동기, 자신의 장단점, 입사한 후 힘들 것 같은 일,
최근 읽은 책이나 본 영화 등 질문을 받았습니다. 바른 자세와 미소를 유지하고 아이컨택을 잘 나누며 안정된
목소리로 대답하는 것이 면접에서 중요한 부분인 것 같습니다.
딱딱하고 꾸며내거나 외운 답변 보다는 자연스러움이 중요합니다.
면접질문은 대부분 기출문제를 통해 접할 수 있는 문제이기 때문에 어려운 편은 아니지만
가장 기본적인 지원동기를 말할 때 다른 지원자와 차별화하기가 어렵습니다.
지원동기와 자기소개, 가장 힘들었던 일 등을 항공업과 연결 지어서 물어봤음. 전체적으로 훈훈한 분위기임.
그 밖에 평소 취미 생활이나 회사에 대해 알고 있는 점, 최근 이슈 등을 물어봄.
지원자들을 골고루 보며 편한 분위기를 만들어 주시려고 했습니다.
지원자들의 말을 끝까지 들어주고 끄덕여주는 동시에 타이핑을 하는데 무슨 말을 쓰는지는 감을 잡을 수가 없었습니다.
자기소개 1분과 이외에 이력서에 있는 내용을 물어보았으며, 전체적으로 분위기 좋았습니다.
분위기는 굉장히 좋으며 웃어주시기도 하고 어렵지 않은 질문들을 물어보았습니다.
하지만 면접시간이 굉장히 짧아서 그 짧은 시간 안에 나를 어필해야 한다는 것이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면접질문으로는 `나에게 영향을 끼친 사람이 있었다면? 최근 가장 행복했던 일은?` 등이 주어졌습니다.
승무원 면접입니다.

1차 실무면접에서 공통 질문으로는 추천하고 싶은 어플리케이션이 무엇인지 질문을 받았고,
전공이 호텔경영학과였기 때문에 개별 질문으로 호텔서비스 직무와 항공서비스 직무의
차이가 무엇인지 설명하라는 질문을 받았습니다.

2차 임원면접에서 공통으로 좌우명 물어보셨습니다.
승무원 면접이었습니다. 보통 한시간 전에 도착해서 대기하시고, 암리치, 키 재고 난 뒤 면접장 들어갑니다.
거의 이력서 토대로 물어보시고 개별질문은 합격당락에 크게 영향이 미치지 않는 것 같습니다.
8명씩 들어가서 공통질문 1~2개. 답변시간 1인당 1분 내외였으며, 굉장히 짧은 시간에 모든게 결정납니다.
긴장풀라고 굉장히 분위기 편하게 만들어주셔서 좋았습니다.
`아시아나 CEO라고 가정하고, 직원들을 위해 어떤 걸 하고 싶은지`, `승무원은 체력이 굉장히 중요한데
관리를 어떻게 하고있는가?`가 멸접질문으로 주어졌습니다.
승무원 면접이었음. 6명이 한 조로 들어가 편안한 분위기에서 1차면접 진행됐고 특별히 어려운 질문은 없었으며
약 15분간 진행됐음. 공통질문 하나, 개별질문 하나씩 받았음. 공통질문은 지금까지 살면서 가장 열정적으로
했던 것(승무원 준비 빼고), 개별 질문은 취미에 대해 구체적으로 물어봤음.
서류지원 후 서류결과가 개별적으로 통보 안 될 때도 있습니다.
면접과정은 친절하게 대우해주십니다. 면접관분들도 긴장하지 말고 편하게 말하라며 독려해주시고 잘 대해주셨습니다.

공통질문은 `대학생활 동안 가장 뿌듯했던 활동이 무엇인가요?`,

개인질문은 `법학전공인데 전공지식을 실생활에 사용한 적이 있나요? 별로 없지않나요?`라는 질문이었습니다.
8명이 1조이고 개인질문은 8명중 2명만 받았습니다.
1차 실무면접의 경우 인솔해주시는 분이 유쾌한 분위기를 만들어 주셔서 긴장감이 많이 완화되었습니다.
대기실에 이동하여 암리치를 재고 키와 몸무게를 체크했습니다.
같은 조끼리 인사를 맞춰보고 면접실에 들어가는데, ㄷ자 워킹으로 들어갑니다.
한 조당 대략 8-10분 정도 소요되며 질문 1-2개 받고 끝납니다.

2차 임원면접의 경우 저는 토익스피킹 성적이 있어서 영어면접을 면제받았습니다.
대기실에서 대기하다가 사진을 찍으러 갑니다. 사진은 5명 정도가 같이 찍습니다.
그 후 다시 대기하다가 서류를 제출하고 면접실로 갑니다. 면접관은 5분이시고 가운데 사장님께서 앉아계십니다.
실무면접과는 달리 앉아서 면접을 보고 분위기가 좀 더 딱딱합니다.
질문은 공통질문만 2개를 받았고, 마지막에 서서 15초씩 먼 산 보기 하고 끝났습니다.
면접질문으로는 `스트레스 해소법은? 전공에 대해 이야기해주세요.
최근 읽은 책은? 최근 우리 회사 뉴스 기사 본 것 이야기해보라.` 등이 있었습니다.
채용공고에 공고된 대로 진행되었고, 다대다면접이었다. 1차는 서서 면접을 보았고, 2차는 앉아서 면접을 보았다.
면접질문은 `자기소개, 노선이 추가된다면 추천해봐라, 여행지 추천, 자신은 어떤 사람인가` 등이 있었다.
대기시간이 상당히 긴 편임.
친절하게 안내해주지만 신체검사, 조원 확인 및 인사, 워킹 연습 등 귀찮은 부분들이 있음.
면접 질문으로는 `요즘 젊은 세대의 트렌드라고 생각하는 것이 있다면?`이라는 독특한 질문을 물어보았음.
면접 보러 오신 분들이 엄청 많아요!!
시간대별로 대기실에서 얼굴 근육 풀거나 발음 연습하면서 대기해요~!
저는 2조라 대기시간 5분 정도 후에 바로 면접 봤습니다.
분위기는 전체적으로 좋았는데, 면접관 분들이 지겨워하시는 것 같았어요.
한 조당 8명씩 10분동안 본다. 4명의 면접관.
개인당 2가지 질문씩 2~3분의 발언시간.
자기소개서와 관련된 질문은 일절하지 않는다.
학과와 관련된 것, 포부, 동기 등을 물어봄. 경쟁률 3~4 : 1정도 였음.
전문 지식이 필요하지 않은 평이한 수준의 시사 문제.
미리 준비할 시간을 줌. 시간상 2~5회 발언 기회
면접 분위기는 매우 무거움.
지원자들의 사진과 실물이 다르다며 불평. 자소서 바탕의 질문.
꼬리에 꼬리를 물고 디테일하게 파고 들어옴. 질문이 매우 날카롭다.
서로 발언권을 양보하면서 토론을 진행해서인지 말다툼이 있거나 치열하지 않음.
압박면접은 전혀 없음. 편안한 분위기. 다소 쉬운 질문.
다만, 답변 후에 이어지는 질문에서 일관성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함.
6인1조. 서로 말하려 해서 시간이 촉박

‘아시아나항공(주)’ 채용시기별 후기

2020년 상반기

2019년 하반기

2019년 상반기

2018년 하반기

2017년 하반기

‘아시아나항공(주)’ 다른 취업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