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알바생 뉴스

2030세대 미혼 76.1% ‘부모님과 함께 산다’

2018-06-12 10:27 조회수1,140

 

2030세대 미혼 76.1%

 ‘부모님과 함께

 

2030세대 미혼 성인남녀 10명 중 7명 이상이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월세, 생활비 등 경제적인 이유로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는 경우가 많았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2030세대 미혼 성인남녀 806명을 대상으로 ‘부모님으로부터 독립 현황’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응답자 중 76.1%가 현재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여전히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는 이유로는 △자취에 들어가는 월세와 생활비 등 경제적인 부담 때문이 66.9%로 압도적으로 높았다. 이외에 △독립을 하고 싶어도 부모님께서 허락하지 않기 때문(12.1%) △학교와 직장 등 통근에 문제가 없기 때문(9.8%) △특별한 이유가 없으면 가족과 함께 살아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7.3%) △혼자 살면 외롭기 때문(1.8%) 등의 소수 의견도 있었다.

 

한편, 현재 부모님으로부터 독립해서 살고 있다는 미혼남녀들을 대상으로 독립한 이유에 대해 질문한 결과, △학교 또는 직장의 통근 문제가 있기 때문이 60.6%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부모님으로부터 자유로워지고 싶어서(17.6%) △성인이 되면 부모님으로부터 독립하는 것은 당연하다고 생각하기 때문(17.1%) 등의 의견도 있었다. 이들이 이야기 하는 독립생활의 가장 큰 장점으로는 △귀가, 기상 시간 등이 자유롭다(46.6%) △스스로에 대한 책임감이 강해진다(43.5%)는 의견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반면 가장 큰 단점으로는 △공과금, 윌세 등 생활비 부담을 꼽은 응답자가 60.6%로 절반 이상을 차지해 많았다. 이외에 △청소.빨래 등 집안일 부담(16.6%) △불규칙적인 식사 및 생활습관으로 인한 건강악화(14.0%) △외로움(8.3%) 등의 의견도 있었다.

 

알바몬이 ‘현재 부모님으로부터 독립해서 나 혼자 살고 있다’고 답한 미혼 남녀들을 대상으로 거주 형태에 대해 조사한 결과 △원룸에서 살고 있다는 응답이 52.8%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빌라 및 다세대 주택(19.2%) △오피스텔(12.4%) △고시원(4.1%) 등의 순이었다. 거주지 소유형태로는 △월세인 경우가 63.7%로 가장 많았으며, △전세(18.7%) △하숙 또는 기숙사(11.4%) 등도 있었다. 현재 거주지로부터 회사 또는 학교까지의 거리는 평균 30분 내외가 64.8%로 가장 많았다. 주거에 들어가는 한 달 평균 비용으로는 주거비 40만 2천원, 주거관리비 및 공과금 13만원으로 총 53만 2천원 정도인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이들 2030세대 미혼 남녀들이 생각하는 부모님으로부터 독립하기 가장 적정한 시기로는 △취업 이후가 48.8%로 가장 많았으며, △결혼 이후(26.4%) △20살 이후(19.1%)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X알바몬  press@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

취업뉴스 다음글